상단여백
HOME 뉴스 축제/문화
겨울철 가볼만한 곳 ‘알뜰여행코스 10선’평창동계올림픽 로드 여행·겨울 온천여행 코스…
박수현 기자 bsh@gwnews.org | 승인 2017.01.12 14:03

강원 정동진 일출

【강원신문=박수현 기자】=1월 14일부터 30일까지는 겨울여행주간이다. 어디론가 떠나고 싶지만 어디를 갈지 고민된다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11일 발표한 ‘겨울 여행주간 2박 3일 알뜰여행코스 10선’을 참고해보자.

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여행작가들과 함께 개발한 ‘2박3일 알뜰여행코스 10선’은 겨울여행주간 의 할인과 축제, 주요 관광지 정보를 망라해 즐길 수 있는 코스들을 개발했다.

알뜰여행코스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대한민국 구석구석(korean.visit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알뜰여행코스에 포함된 관광지별 자세한 소개, 할인 받을 수 있는 방법, 추천 숙박업소·음식점, 2박 3일 시간대 일정 등이 상세히 안내돼 있다.

겨울물길여행 코스-강원 속초·춘천·홍천

속초와 춘천 일대에서 겨울 바다를 감상하고 겨울 호수를 배경으로 다양한 재미를 느낄 수 있는 강원도 겨울여행은 경험해볼 만하다.

평창동계올림픽 개최를 1년 앞두고 감동의 현장을 미리 찾아가보는 건 어떨까. ‘미리 가보는 평창올림픽 로드’ 여행을 통해 강원도 평창과 강릉을 즐겨보자.

올림픽의 주 무대가 될 평창에서는 알펜시아리조트 스키점프대에 올라 선수들의 긴장감을 상상해볼 수 있다. 대관령눈꽃마을과 고즈넉한 월정사도 겨울여행지로 좋다. 강릉에 있는 2018평창동계올림픽·패럴림픽 홍보체험관에 가면 동계올림픽 종목에 대해 알아보고 간단한 체험도 할 수 있다.

신사임당과 이이를 만날 수 있는 오죽헌, 바닷속 신비를 알아볼 수 있는 경포 아쿠아리움, 겨울 바다를 감상하며 커피를 즐길 수 있는 강릉커피거리까지 보고 즐길 거리가 풍성하다.

경기도 역사의 재발견 코스(경기 수원·용인·안성)

수원과 용인을 거쳐 안성으로 이어지는 여정은 우리 역사와 마주하는 시간이다. 수원에서 ‘조선 성곽 건축의 꽃’으로 불리는 수원화성을 만나고, 조선 시대 모습을 고스란히 간직한 한국민속촌에서는 당시 서민의 삶을 간접 체험한다. 어머니 손맛이 느껴지는 서일농원의 맛깔스런 밥상도 놓치기 아깝다. 눈으로 보고 지나는 시간이 아니라 온몸으로 체험하며 즐기는 시간이기에 그 여정이 더욱 행복하다.

6.25전쟁의 흔적과 가야의 역사 코스(경남 김해·부산)

6.25전쟁으로 수많은 이야기가 켜켜이 쌓인 부산, ‘잃어버린 나라’ 가야를 품은 김해는 그 자체로 고장의 속살을 느껴보기에 충분하다. 복작거리는 시장과 과거로 돌아간 듯한 부산원도심과 김해에 남아있는 화려했던 가야의 문화를 차분히 만나보자.

신나는 체험과 흥미진진한 볼거리 가득한 도심 나들이를 떠나자. 지금까지 몰랐던 보석 같은 곳을 발견하는 재미까지 더했다.

경북 영주와 안동은 대한민국의 정신문화를 이끈 선비의 고장이다. 선비가 태어난 마을도 있고, 공부한 서원도 있다. 선비들은 과거를 보거나 유람하러 가기 위해 문경새재 같은 고개도 넘었을 것이다. 하회마을과 소수서원처럼 선비의 흔적이 묻어나는 곳이나 우리 전통과 유교 문화에서 그들의 삶과 기질을 만날 수 있다.

숲과 바다, 그리고 도시의 즐거움 코스(전남 담양·목포, 광주)

예술이 숨 쉬는 도시, 생생한 자연이 반기는 곳, 역사가 깃든 바다를 하나로 엮었다. 예술과 자연, 역사가 있는 삼색 체험 로드를 떠나보자. 문화전당에서 자연사박물관까지 놀며 배우는 동안 몸도 마음도 쑥쑥 자란다. 눈부신 자연과 맛있는 전라도 음식은 여행의 덤이다.

근대문화탐방 코스(전북 무주·완주·익산·군산)

환상적인 설경과 신비로운 불빛 축제가 펼쳐지고, 근대 유산을 중심으로 문화와 역사, 예술 탐방을 즐긴다. 거기에 머루와인과 보석으로 우아함을 더한다. 무주에서 완주, 익산, 군산으로 이어지는 전북 겨울여행에서는 이 모든 것을 누릴 수 있다.

무주덕유산리조트에서 곤돌라를 타고 설천봉에 올라 상고대와 설경을 감상하고, 완주힐조타운에서 어린 왕자를 주제로 한 산속여우빛축제를 즐긴다. 일제강점기 흔적에 문화 예술의 향기를 더한 삼례문화예술촌과 군산근대건축관, 군산근대미술관 등을 돌아보는 코스는 잔잔한 여운을 남긴다.

겨울온천과 세계문화유산 코스(충남 보령·공주·아산)

보령과 공주, 아산은 닮은 점이 없지만 서로 없는 것을 보완해주는 여행지다. 신나는 레저 스포츠와 겨울에 즐길 수 있는 계절 놀이가 많아 겨울방학 체험 여행지로 제격이다. 겨울 놀이로 가족이 하나 되는 보령, 백제의 역사를 현장에서 생생하게 배우는 공주, 옛 모습을 간직한 시골 마을에서 민속놀이와 풍습을 체험해보는 아산까지 여행 내내 웃음소리가 끊이지 않는다.

청정 자연 속에서 힐링 코스(충북 제천·단양· 강원 영월)

자연이 빚어낸 아름다운 풍경은 여행을 풍성하게 만드는 최고의 선물이다. 청풍호가 품은 옥순봉과 구담봉에서 영롱한 별빛이 가득한 영월의 밤하늘에서 자연의 경이로움과 마주한다.

남한강에 발 담근 단양의 도담삼봉은 이번 여행의 백미다. 제천 산야초마을에서 향긋한 약초비누 만드는 것도, 뚝딱뚝딱 목공예 체험도 재미있다.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민물고기 생태관 다누리아쿠아리움은 자연과 생태를 주제로 한 이번 여정을 마무리하기에 더없이 좋은 곳이다.

겨울여행주간 대표 누리집(winter.visitkorea.or.kr)에서는 여행주간 이벤트와 전국 할인지점, 가볼만한 곳, 겨울기차여행상품 등의 상세한 소개를 제공해 겨울여행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24334 강원도 춘천시 둥지길 4(효자동)  |  Tel 033-242-7706  |  Fax 070-7536-7708
(우)25529 강원도 강릉시 임영로 174(임당동)   |  Tel 033-646-8878  |  Fax 070-7536-7708
등록번호 : 강원 아00010  |  등록일자 : 2004.2.16  |  발행·편집인 : 黃 英 娥  |  청소년보호책임자 : 黃 英 娥
Copyright pyright © 강원신문. 무단전재·재배포 등의 행위를 금합니다. webmaster@gwnews.org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