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연예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안소희가 이이경이 보낸 문자에 답장하지 않은 이유는?방송: 4월 1일(월) 밤 11시
황미정 기자 kwnew1088@hanmail.net | 승인 2019.04.01 21:32
1일(오늘)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안소희와 이이경이 찾아온다.

[연예=강원신문] 황미정 기자 = 안소희가 ‘으라차차 와이키키2’에서 호흡을 맞추고 있는 이이경과의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1일(오늘)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안소희와 이이경이 찾아온다.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에 함께 출연하고 있는 두 사람이 드라마 촬영을 통해 쌓아온 '찰떡 호흡'이 공개된다. 이번 방송에서는 먼저 안소희가 셰프들에게 요리를 부탁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두 사람은 드라마 촬영 뒷 이야기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이경은 “이번 드라마를 통해 안소희를 처음 알게 됐다. 친해지기 위해 먼저 안부 문자를 보냈다. 그런데 평소 낯을 많이 가리는 성격인 소희가 다음날에 답장을 했다”라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이에 안소희는 “밤늦게 문자를 확인해 늦은 시간에 답장을 보내는 게 실례가 될 것 같았다”라고 전해 모두를 끄덕이게 했다. 출연진이 “이이경의 잘못이다”라고 몰아가자, 이이경은 이를 인정하며 최후의 한마디를 전해 큰 웃음을 전했다. 이이경의 유쾌한 한 마디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이날 안소희는 ‘으라차차 와이키키2’ 뿐만 아니라 다양한 영화 촬영 당시의 에피소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영화 ‘부산행’ 촬영 당시 공유, 정유미와 밤새 해변을 산책 했다”라고 밝혔다. 이에 이이경은 “우리도 한강이라도 걷자”며 귀여운 질투를 드러냈다는 후문. 또한 영화 ‘싱글라이더’에서 선보였던 진흙 속에 파묻힌 시체 연기에 대해 “선배 이병헌의 리얼하고 디테일한 조언으로 시체 연기가 탄생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MC들은 수지, 트와이스 쯔위, ITZY 유나까지 이어진 ‘JYP 비주얼 막내’ 계보의 시초로 안소희를 언급했다. 이에 안소희는 최근 눈여겨보고 있는 ‘막내 라인’의 후배를 뽑아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연예계 대표 시크녀’ 안소희의 출구 없는 매력은 1일(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24334 강원도 춘천시 둥지길 4(효자동)  |  Tel 033-242-7706  |  Fax 070-7536-7708
(우)25529 강원도 강릉시 임영로 174(임당동)   |  Tel 033-646-8878  |  Fax 070-7536-7708
등록번호 : 강원 아00010  |  등록일자 : 2004.2.16  |  발행·편집인 : 黃 英 娥  |  청소년보호책임자 : 黃 英 娥
Copyright pyright © 강원신문. 무단전재·재배포 등의 행위를 금합니다. webmaster@gwnews.org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