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태백·영월·평창·정선 정선
정선을 한눈에 조양산 전망대 조성 '큰 인기'
김아름 기자 gwnews@hanmail.net | 승인 2019.11.03 20:35
아리랑의 고장 정선의 시가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조양산 전망대을 조성하여 산행을 즐기는 등산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강원신문=김아름 기자] = 정선군(군수, 최승준)에서는 아름다운 풍광에 매료되어 하산하기 싫은 조양산에서 아리랑의 고장 정선의 시가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조양산 전망대을 조성하여 산행을 즐기는 등산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군은 정선군민들의 건강한 산행을 비롯해 정선5일장과 병방산 군립공원 등 정선의 관광자원과 연계한 체험프로그램 개발을 통한 관광객 체류 여건 개선과 지역경기 활성화를 위해 조양산 정상부에 정선시가지를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를 설치했다.

해발 620m의 조양산 정상까지 50분 가량 소요되는 2.3km의 등산코스가 조성되어 있어 평소 건강을 위해 편안하고 쉽게 산을 오를 수 있는 산으로 지역 주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또한 아리랑의 고장 정선을 찾는 관광객들이 아름다운 자연 경관과 함께 산행을 즐기기 위해 조양산을 찾고 있으며, 이번 조양산 전망대 조성으로 즐거운 산행과 함께 보다 안전하고 편안하게 휴식하며 정선 시가지를 조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조양산과 기우산은 매년 많은 산행객들이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즐기기 위해 찾고 있으며, 조양산은 정선읍 북실리에서 성불사⇒조양산 정상⇒갈림길⇒성터⇒기우산 정상까지 2시간 30분 가량 소요되는 3.7km 코스와 정선읍 신월리 드림터에서 소형주차장⇒우암사⇒성터⇒기우산 정상까지 1시간 40분 가량 소요되는 2.1km 구간의 2개의 등산 코스가 있다.

조양산은 봉우리가 뽀족하여 상투봉 또는 남산이라고 불리기도 하며, 가을철 단풍과 겨울철 백설은 절경을 이루고 굽이굽이 흐르는 조양강이 산행객들의 가슴을 시원하게 해주는 것은 물론 조양강의 오랜 세월에 걸친 조탁으로 급준한 벼랑을 이루어 조양산 정상에 서면 마치 미니어처로 꾸며둔 정선읍 시가지를 들여다보는 듯 한 느낌이 든다.

서건희 문화관광과장은 "국내 최고의 표고차를 자랑하는 짚와이어와 스카이워크가 운영되고 있는 병방산 군립공원과 대한민국 명품 5일장으로 많은 사람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정선 5일장과 조양산 등산로를 연계한 관광콘텐츠를 개발해 정선을 찾는 관광객들이 모험과 스릴을 즐기며 힐링할 수 있는 새로운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25759 강원도 동해시 천곡로 49-1 2F  |   Tel 033-242-7706  /  033-535-1088  |  Fax 033-535-4680
원주시 시청로 1 Tel : 070-7536-7708  |  강릉시 임영로 174 Tel : 033-646-8878
등록번호 : 강원 아00010  |  등록일자 : 2004.2.16  |  발행·편집인 : 朴 秀 賢  |  청소년보호책임자 : 黃 英 娥
Copyright pyright © 강원신문. 무단전재·재배포 등의 행위를 금합니다. gwnews@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