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연예
JTBC ‘아는 형님’ 김동준 고백 “강호동 보고 가장의 무게 느낀 적 있다”방송: 6월 15일(토) 밤 9시
황미정 기자 kwnew1088@hanmail.net | 승인 2019.06.14 19:06
15일(토)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임원희, 김동준, 이엘리야 세 사람이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연예=강원신문] 황미정 기자 = 김동준이 “강호동에게서 가장의 무게를 느낀 적 있다”라고 밝혔다.

15일(토)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임원희, 김동준, 이엘리야 세 사람이 전학생으로 출연한다. 세 사람은 14일(금) 밤 11시에 첫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 출연을 앞두고 있는 만큼, 드라마 촬영장에서 벌어진 흥미진진한 에피소드를 털어놓는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임원희는 전무후무한 댄스 실력을 공개하며 ‘짠희’가 아닌 ‘웃음 폭격기’로 대활약을 펼쳤다. 이엘리야 역시 숨겨왔던 노래 실력을 뽐내며 형님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한편, 과거 ‘스타킹’에서 예능감을 맘껏 펼쳤던 김동준은 강호동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김동준은 강호동 덕분에 ‘체육돌’로 자리 잡게 된 사연을 공개했다. 또한 “강호동을 보며 가장의 무게를 느낀 적이 있다”라고 전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김동준의 고백을 들은 강호동은 쑥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다른 형님들은 “김동준이 오해했다”라며 곧바로 강호동 미담 없애기에 나서 웃음을 안겼다.

김동준이 목격한 ‘가장’ 강호동의 모습은 14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 25759 강원도 동해시 천곡로 49-1 2F  |   Tel 033-242-7706  /  033-535-1088  |  Fax 033-535-4680
원주시 시청로 1 Tel : 070-7536-7708  |  강릉시 임영로 174 Tel : 033-646-8878
등록번호 : 강원 아00010  |  등록일자 : 2004.2.16  |  발행·편집인 : 朴 秀 賢  |  청소년보호책임자 : 黃 英 娥
Copyright pyright © 강원신문. 무단전재·재배포 등의 행위를 금합니다. gwnews@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