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산림청, 시민 체감형 국유림정책 토론회 개최
황미정 기자 kwnew1088@hanmail.net | 승인 2018.03.09 17:08
김재현 산림청장이 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산림비전센터에서 열린 '시민 체감형 국유림 정책 추진을 위한 전문가 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9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산림비전센터에서 시민단체·학계·지자체·민간기업 등 각계 전문가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민체감형 국유림정책 추진을 위한 전문가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미세먼지 저감에 효과적인 도시숲, 도시재생을 위한 정원문화, 국민 건강과 행복 증진을 위한 산림복지서비스 정책 등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시 내 환경문제 해결과 다양한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해서는 도시숲, 공원, 정원 등의 확대가 필요한 데 반해 도시 내·외 국유림의 역할과 활용에 대한 논의는 부족한 상황이었다.

이날 참석자들은 2020년 ‘장기미집행 도시공원 일몰제’ 시행 대비 국유림정책 방향도 모색했다.

토론회는 ▲강원대학교 김준순 교수가 ‘지역발전을 위한 국유림 경영관리 전략 및 실행방안’ ▲유한킴벌리 최찬순 수석부장이 ‘국유림을 활용한 기업과 시민의 사회공헌 활동사례’ 소개 ▲생명의 숲 유영민 사무처장이 ‘시민에게 사랑받는 국유림을 위한 제언’ 등을 주제발표하고 전문가들이 자유롭게 논의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이번 토론에는 서울시의 녹색문화 캠페인 현장 활동가로서 시민정원사회 회원, 한국숲유치원협회 회원 등 다수의 시민들이 참여해 현장의 목소리가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했다.

김재현 산림청장은 “2020년 실효대상 공원 면적 중 27%가 국·공유지이며, 서울의 랜드마크인 남산은 61%가 국유림인 만큼 도시 내·외 국유림의 역할과 활용 가치는 매우 높다.”라면서 “국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도시숲, 정원 등을 확대하여 미세먼지 걱정 없는 숲 속의 도시, 숲 속의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산림청은 지난 2월 5일 강원권을 시작으로 국유림정책 발전과 지자체와의 협력·소통강화를 위한 토론회를 권역별로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미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24334 강원도 춘천시 둥지길 4(효자동)  |  Tel 033-242-7706  |  Fax 070-7536-7708
(우)25529 강원도 강릉시 임영로 174(임당동)   |  Tel 033-646-8878  |  Fax 070-7536-7708
등록번호 : 강원 아00010  |  등록일자 : 2004.2.16  |  발행·편집인 : 黃 英 娥  |  청소년보호책임자 : 黃 英 娥
Copyright pyright © 강원신문. 무단전재·재배포 등의 행위를 금합니다. webmaster@gwnews.org
Back to Top